[ 변성현 기자 ] 그룹 다비치 강민경이 3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신사옥에서 열린 새 일일연속극 '최고의 연인'(극본 서현주, 연출 최창욱, 최준배)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하희라, 강민경, 조안, 정찬, 강태오, 곽희성, 김서라, 김유미 등이 출연하는 '최고의 연인'은 엄마와 딸이 얽힌 연애 분투기로 세 모녀의 연애와 사랑, 결혼에 얽힌 이야기를 통해 이 시대의 싱글, 이혼, 재혼녀의 고민과 갈등, 사랑과 가족애를 그린 드라마다. 오는 7일 첫방송 예정이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