윈하이텍(5,23030 +0.58%)은 내년 별도기준 매출을 660억원으로 전망한다고 3일 공시했다.

회사 측은 "기존사업부문의 공법 확산 및 업황 개선 전망에도 보수적 관점에서 추정했다"며 "신규사업부문 중 보이드데크 매출에 대해서는 수주산업으로 인한 매출지연 발생 특성을 감안했다"고 밝혔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