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하나 기자 ]대우건설은 서울시 광화문 본사 구내식당에서 ‘사랑의 김장나눔 행사’를 진행했다고 1일 밝혔다.

전사 릴레이 봉사활동의 일환으로 진행된 이번 봉사활동에는 대우건설 전략기획실과 재무금융실 임직원 50명이 참여해 직접 김치 300포기를 김장했다. 이날 김장된 김치는 서울시 은평구 소재 아동복지시설 은평천사원에 전달했다.

회사 관계자는 “올해 전사 릴레이 봉사활동을 통해 본사 임직원의 3분의1이 봉사활동에 참여했다"며 "내년에도 문화, 국제, 환경 등 여러 분야에서 임직원이 직접 참여하는 사회공헌활동을 활발하게 펼치겠다"고 말했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