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방송화면/조타

'우리 동네 예체능' 조타가 한판승을 거뒀다.

24일 방송된 KBS2 '우리 동네 예체능'에서는 대학연합팀과의 공식 경기에 나선 예체능 팀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우리 동네 예체능'에서 조타는 초반부터 적극적인 공격을 퍼부으며 기선을 제압해나갔고 상대방의 지도를 이끌어냈다.

조타는 1초를 남기고 꺾기 기술에 성공했다. 결국 조타는 한판승으로 첫 공식전을 장식했다.

이에 이원희는 "에이스다운 경기였다"라며 조타를 치켜세웠다. 조타는 "이게 마지막 기회인 것 같았다. 연장전에 가면 질 수도 있겠다 싶었다"라며 소감을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