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변성현 기자 ] UFC파이터 '황소' 양동이가 28일 오후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UFC 파이트 나이트 서울(UFC FIGHT NIGHT SEOUL)' 미들급에 출전했다. 양동이가 두 팔을 들어 승리를 자축하고 있다.

양동이는 이날 경기에서 2라운드만에 TKO로 승이를 거뒀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