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변성현 기자 ] UFC파이터 '황소' 양동이가 28일 오후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UFC 파이트 나이트 서울(UFC FIGHT NIGHT SEOUL)' 미들급에 출전했다. 양동이가 미국의 제이크 콜리어에게 펀치를 날리고 있다.

양동이는 이날 경기에서 2라운드만에 TKO로 승이를 거뒀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