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룡영화제 서유리, 김혜수보자 하는 말이…"무릎 꿇고 은혜 받고파" 혜수앓이 중

청룡영화제 서유리 김혜수앓이 /사진=변성현 기자

청룡영화제 서유리 김혜수

서유리도 사람이었다. 김혜수를 향한 서유리의 '팬심'이 화제다.

지난26일 서유리는 자신의 트위터에 "나가는데 김혜수느님 마주쳤어. 그 자리에서 무릎꿇고 은혜받고 싶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서유리 트위터

같은 날 서울 동대문구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제36회 청룡영화제'시상식이 개최됐다. 이날 진행은 '청룡의 여인' 김혜수와 유준상이 맡았다.

서유리는 이날 시상식 2부에서는 일루셔니스트 이은결과 특별 공연을 선보여 '열애설' 의혹을 부상시키기도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