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득 1대 100 오세득 1대 100/사진=KBS '1대 100' 방송캡쳐

오세득 1대 100

'1대 100'에 출연한 오세득 셰프가 자신이 최현석보다 외모·노래가 낫다고 주장했다.

24일 방송된 KBS2 '1대 100'에서는 오세득 셰프가 출연, 최후의 1인에 도전했다. 이날 오세득은 최현석을 언급했다.

조우종은 오세득에게 "최현석과 라이벌이다. 셰프계의 태진아·송대관이라고 불린다. 최현석 보다 나은 점이 무엇이냐"라고 질문했다.

오세득은 "외모와 노래가 낫다"라고 말했다.

이어 오세득은 라디오헤드의 노래 '크립(Creep)'을 선곡해 현장에서 즉석 열창했다. 하지만 의외의 음치 실력이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