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증권(10,500150 +1.45%)은 연 9% 스텝다운형 ELS 상품을 포함한 파생결합증권(ELS) 2종, 파생결합사채(ELB) 2종을 오는 27일 오후 1시30분까지 판매한다고 24일 밝혔다.

'교보증권 1943회 ELS'는 KOSPI200 지수와 EUROSTOXX50 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한 3년 만기 상품이다. 6개월 주기 조기상환평가일에 모든 기초자산이 최초기준가격의 95%(6개월), 90%(12개월, 18개월), 85%(24개월, 30개월) 이상이면 연 9% 수익을 지급한다.

조기상환이 되지 않더라도 두 기초자산이 만기평가일까지 최초기준가격의 60%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없는 경우 연 9%의 수익을 지급한다. 두 기초자산 중 최초기준가격의 60%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있고 만기평가시 80% 미만인 경우 하락률이 큰 기초자산의 하락률만큼 원금손실이발생할 수 있다.

위와 비슷한 구조의 상품으로 '교보증권 1944회 ELS'는 KOSPI200 지수를 기초자산으로 연 4.9%의 수익을 추구하는 3년 만기 상품이다. 조기상환이 되지 않더라도 최초기준가격의 65% 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없고 만기평가시 최초기준가격의 90% 미만이면 연 4.9% 수익을 지급한다.
교보증권은 저금리 기조가 유지되는 현 상황에 맞춰 저위험 상품인 파생결합사채(ELB) 상품을 추가로 판매한다.

'교보증권 210회 ELB'는 KOSPI200지수를 기초자산으로 1년 만기 상품이다. 기본 0.7% 수익을 보장하며, 만기평가일에 최초기준가격의 100%초과 112% 이하인 경우 조건 충족시 추가옵션 수익을 더해 최대 7.9% 수익을 지급한다. 단 만기평가일까지 최초기준가격의 112% 초과 혹은 100% 이하인 경우 기본 0.7% 수익을 지급한다.

'교보증권 211회 ELB'는 KOSPI200지수를 기초자산으로 만기 3년 상품으로 6개월마다 조기상환 기회를 부여해 최초기준가격 대비 102%이상이면 연 2.8% 수익을 지급한다.

상품가입은 최소 100만원 이상, 10만원 단위로 청약이 가능하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