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인뮤지스 경리 / 사진=CELEBRITY

나인뮤지스 경리

걸그룹 나인뮤지스의 컴백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멤버 경리의 깜짝 고백이 다시금 눈길을 끌고 있다.

나인뮤지스 멤버들은 지난 7월 방송된 KBS 쿨 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당시 경리는 "한 달에 얼마나 버느냐"라는 DJ 박명수의 질문에 "갭 차이가 크다. 그때그때 다르다"라고 답했다.

이어 "정확한 액수가 아니라 '이 정도는 버는 것 같다' 식으로 재밌게 답해달라"라고 박명수가 요청하자 경리는 "밥을 사 먹을 정도, 먹고 싶은 걸 먹을 정도다. 옷을 살 수도 있다. 저축도 할 수 있다. 옷은 살짝 망설일 때가 있다. 백화점도 가고 로드샵도 간다"라고 솔직하게 밝혔다.

한편 나인뮤지스는 24일 자정 새 미니앨범 '로스트'(LOST)를 공개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