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가인 연정훈, 예비부모 됐다…"임신 5개월, 태교에 전념" 공식입장

한가인 임신 한가인 임신

한가인 임신

배우 한가인, 연정훈 부부가 예비부모가 됐다.

23일 BH엔터테인먼트 측은 보도자료를 통해 "한가인, 연정훈 부부에게 새 생명이 찾아왔다"며 "현재 한가인 씨는 임신 19주차로 임신 5개월에 접어들었으며 가족들 모두 큰 기쁨으로 새 생명을 맞이할 준비를 하고 있다"고 기쁜 소식을 전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한가인은 태아를 위해 휴식기를 가지며 태교에 전념할 계획이다.

소속사 측은 "항상 이 부부에게 주는 큰 사랑과 관심에 감사드린다"라며 "태아가 건강하게 세상의 빛을 볼 수 있도록 부탁한다"고 덧붙였다.

2003년 KBS 1TV 드라마 ‘노란 손수건'에 출연하면서 연을 맺은 한가인, 연정훈은 열애 끝에 2005년 결혼, 연예계 대표 잉꼬부부로 거듭났다. 두 사람은 지난해 임신 소식을 전했으나 갑작스러운 유산으로 아픔을 겪은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