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방송화면/김민재 김새론

'음악중심'의 새 MC 김민재와 김새론이 첫 방송에 나섰다.

김민재와 김새론은 21일 오후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 에서 나란히 마이크를 잡았다.

타사 힙합 프로그램에 출연하는 등 음악에 남다른 애정을 보였던 김민재는 귀여운 외모와 달리 중저음 보이스로 시청자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김새론과 함께 한 '음악중심' MC 스페셜 무대에서 랩과 춤실력을 과시한 김민재는 "아직은 제일 가까이에서 무대를 지켜본다는 떨림이 크다"며 설레이는 마음을 드러냈다.

그동안 다양한 작품에서 폭넓은 연기력을 보여준 김새론 역시 "새단장한 프로그램에 동참하게 돼 기쁘다. 음악과 생방송의 매력을 한껏 느껴보겠다"는 포부를 전했다.

한편 이날 '음악중심'에서는 다이나믹듀오, 브라운아이드걸스, 이홍기, 빅스, 트와이스 등이 출연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