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윤보미가 처음으로 연기에 도전한 작품인 웹 드라마 <연애탐정 셜록K>를 마치며 감사인사를 전했다.

윤보미는 에이큐브 공식 트위터와 페이스북에 "<연애탐정 셜록K> 사랑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라며 "첫 연기 도전이라 어려운 점도 있었지만 앞으로 이어질 활동도 많은 관심과 사랑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보미의 감사인사와 함께 공개된 <연애탐정 셜록K>속 달콤 살벌 톱스타 유나의 모습도 함께 주목을 받고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