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최시원, 입대 직전 트위터에 올린 글이…'깜짝'

라디오스타 최시원 라디오스타 최시원 / 최시원 트위터

라디오스타 최시원

최시원이 '라디오스타'에서 입대 전 인사를 전한 가운데 군 입대 직전 트위터에 올린 글이 눈길을 끌고 있다.

최시원은 19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부편이 화낼수도 있으니까 매일매일은 안되고 최소한 단무지 볼 때 만큼은 내 생각해줘"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최시원이 공개한 사진은 최근 종영한 MBC 월화드라마 '그녀는 예뻤다' 한 장면으로 입에 넣은 단무지를 익살스럽게 보이고 있다.

한편 최시원은 지난 18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 깜짝 전화 연결로 군 입대 전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