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최시원 "여자와 스킨십? 하루면 된다" 미국식 자신감 '폭소'

라디오스타 최시원 /한경유

라디오스타 최시원

슈퍼주니어 출신 배우 최시원이 입대 전 MBC '라디오스타'를 통해 인사를 전했다. 이에 최시원의 과거 발언들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최시원은 과거 방송된 KBS 쿨FM ‘슈퍼주니어의 키스 더 라디오’에 출연해 “여자와의 스킨십까지 걸리는 시간이 얼마냐”는 물음에 자신감 있는 대답으로 폭소를 자아냈다.

최시원은 “단 하루면 된다”며 “자신감 있는 남자라면 여자에게 먼저 다가갈 수 있는 거 아니냐”고 쿨한 면모를 보였다.

한편 최시원은 19일 오후 충남 논산 육군훈련소로 입소해 기초 군사훈련을 받은 후 의무경찰 특기병으로 복무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