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는 KRX금시장에 공급된 금지금(순도 99.5% 이상 금괴) 수량이 2t(톤)을 돌파했다고 18일 밝혔다.

금지금공급사업자가 KRX금시장에 공급한 금지금 누적수량은 이날 현재 2004kg이다.

공급된 금지금 수량을 금액으로 환산할 경우 850억원에 달한다.

특히 이달 일평균거래량은 16.2kg으로 지난달 대비 155.3% 증가했다.

금지금은 개장 후 전날까지 총 2955kg(약 3t(톤))이 거래됐고 금액으로는 약 1260억원에 해당한다.

거래소 관계자는 "최근 미국 금리인상 기조 강화로 달러화 강세에 따라 금값이 내림세를 나타내며 저가매수세 유입으로 거래량이 크게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KRX금시장에서 거래하고자 하는 개인 등 일반 투자자는 KRX금시장 일반회원인 NH투자증권 등 11개 증권사를 통해 거래에 참여할 수 있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