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중화 진세연 옥중화 진세연/사진=sbs '내 딸 꽃님이' 방송캡쳐

옥중화 진세연

'옥중화'에 배우 진세연의 출연이 확정된 가운데 과거 그녀의 가발 사진이 주목받고 있다.

과거 방송된 SBS 드라마 ‘내딸꽃님이’에서 진세연은 양꽃님 역으로 열연해 이목을 끈 바 있다.

사진 속 그녀는 긴 곱슬머리의 가발을 머리에 두른 채 연기를 하고 있다.

특히 곱슬머리를 했음에도 불구하고 빛나는 그녀의 미모가 감탄을 자아낸다.

한편 진세연이 출연하는 '옥중화'는 MBC 주말드라마 ‘내 딸 금사월’의 후속으로 내년 3월부터 방영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