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 윤혜진 택시 윤혜진 / 사진 = tvN 방송 캡처

택시 윤혜진

배우 엄태웅의 아내 윤혜진이 철저한 자기관리를 공개했다.

17일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서 윤혜진은 하루식사량을 묻는 질문에 “내 밥을 떠놓고 먹었던 적은 없다. 지온이가 남겼거나 조리 중 간보는 걸 밥으로 대신했다”고 밝혔다.

이어 "난 평생 무용수를 했다. 결혼해서 3년이 흐르는 동안 그걸 놔버리면 무용수로서 내가 없어질 것 같았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한편 이날 ‘택시’에는 발레리나 윤혜진, 무용수 김설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