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비너스' 신민아 "소지섭과 출연에 대한 연인 김우빈 반응은…" 깜짝

오마이비너스 신민아

배우 신민아가 드라마 '오마이비너스'를 통해 브라운관에 복귀했다.

지난 11일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KBS2 새 월화드라마 '오 마이 비너스'(극본 김은지/연출 김형석)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신민아는 연인 김우빈이 드라마 출연에 대해 어떤 말을 해줬냐는 짖굳은 질문에도 웃으며 대답했다.

신민아는 "둘 다 배우이기 때문에 서로 응원해주고 있다. 별다른 얘기는 없었다"라고 밝혔다.

'오 마이 비너스'는 21세기 비너스에서 고대 비너스(?) 몸매가 되어 버린 여자 변호사와 세계적으로 유명한 헬스트레이 너인 남자, 극과 극인 두 남녀가 만나 비밀 다이어트에 도전하면서 내면의 상처를 치유하는 과정을 그린 헬스힐링 로맨틱 코미디다. 지난 16일 첫 방송된 '오 마이 비너스'에서 신민아는 역대급 '몸꽝녀'로 변신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