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보라 "최종학력 초졸, 세상 편견에 충격" 심경 고백

진보라 /JTBC '김제동의 톡투유'

피아니스트 진보라가 최종학력이 '초등학교 졸업' 임을 밝혔다.

지난 15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김제동의 톡투유-걱정말아요 그대'에서는 한국 사회에서 '대학 졸업장의 힘'에 관한 대화가 이뤄졌다.

이날 방송에 출연한 진보라는 "내가 중학교를 중퇴했다. 그랬더니 초졸이다"며 말문을 열었다.

진보라는 "나도 너무 큰 충격을 받은 것이 '학교 그만둔 애'라는 세상의 편견이었다"며 "사람들이 내 음악이나 미래를 궁금해하면 좋은데 모든 시선이 '학교 그만둔 애'더라"고 심경을 전했다.

이어 "그 편견을 극복하기 위한 방법이 개성있게 내 삶을 멋있게 꾸려가는 것이었다"며 "그러다보면 남의 시선은 충분히 이겨낼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