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기문 유엔 사무총장, 평양 방문 가능성…北 반응 보니 '잠잠'

반기문 유엔총장 방북 / 한경DB

반기문 유엔총장 방북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이번 주내에 북한 평양을 전격적으로 방문할 계획이다.

유엔의 고위 소식통은 15일(현지시간) 연합뉴스에 반 총장이 평양을 방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반 총장은 이번 평양 방문에서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을 만날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북한 조선중앙통신, 조선중앙방송 등 관영매체들은 물론 우리민족끼리 등 선전 매체들도 이날 오전까지 반 총장의 평양 방문과 관련한 언급을 내놓지 않았다.

정부 역시 이날 관련 보도에 대해 "파악된 바가 없다"는 입장을 밝혀, 반 총장의 방북 일정 등은 구체적으로 확인되지 않는 상황이다.

앞서 반 총장은 지난 5월에는 개성공단 방문을 추진해 성사됐으나 북한 당국이 방북 하루 전날 돌연 취소를 발표해 무산된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