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 마이 비너스 신민아 오 마이 비너스 신민아 / 사진=KBS

오마이비너스 신민아

배우 신민아가 '오마이비너스' 속 뚱녀 변신 모습으로 화제다.

신민아는 KBS 새 월화드라마 '오마이비너스' 방송을 앞두고 드라마 속 뚱녀 모습이 공개돼 관심을 모았다.

신민아는 '오마이비너스' 1회부터 몸꽝으로 굴욕 흑역사를 쓰고 있는 변호사 강주은 역으로 등장한다.

사진 속 신민아는 볼살이 한껏 오른 통통한 얼굴로 뾰로통한 표정을 짓고 있다. 신민아는 후덕한 뚱녀 변신을 위해 3시간이 넘게 소요되는 특수분장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오마이비너스'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헬스트레이너 소지섭과 얼짱에서 몸꽝으로 역변한 신민아가 다이어트에 도전하면서 감춰져있던 내면의 상처를 치유하는 헬스 힐링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