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얼극장 박상민 리얼극장 박상민 / 사진 = EBS 방송 캡처

리얼극장 박상민

배우 박상민이 전처를 폭행한 상황을 재연했다.

10일 방송된 EBS ‘리얼극장’에서는 박상민과 그의 어머니 이희자 씨가 일본 큐슈 여행을 떠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박상민은 어머니의 투병 생활 당시 아내와 불화를 겪었다고 밝히며, 어머니의 말을 자신에게 전하지 않은 아내에게 화가 났던 상황을 이야기했다.

이 때 박상민은 아내의 뺨을 때리는 듯한 동작을 취했고, 편집없이 그대로 방송을 내보내졌다.

해당 장면을 본 네티즌들은 "전처 폭행 재연을 그대로 내보내다니" "충격적이었다" "이래서 이혼했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