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변성현 기자 ] 배우 황정민이 9일 오후 서울 신사동 CGV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히말라야'(감독 이석훈, 제작 ㈜JK필름)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황정민, 정우, 조성하, 김인권, 라미란, 김원해, 이해영, 전배수 주연의 '히말라야'는 인간의 접근을 허락하지 않은 신의 영역 '데스존', 그곳에서 생을 마감한 후배 대원의 시신을 찾기 위해 펼치는 사투를 그린 감동 실화로 오는 12월 개봉 예정이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