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초미세먼지 주의보, 오후 1시 해제…올 들어 여섯 번째

초미세먼지 주의보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서울에 내려졌던 초미세먼지 주의보가 오후 1시에 해제됐다.

서울시는 5일 오전 10시를 기해 초미세먼지 주의보를 발령했다고 밝혔다.

서울시에 따르면 양천구의 초미세먼지 24시간 평균농도는 79㎍/㎥을 기록하고 있다.

초미세먼지 주의보는 대기자동측정소 24시간 이동평균 65㎍/㎥ 이상 또는 시간평균농도가 120㎍/㎥이상인 상태가 2시간 지속될 경우 발령된다.

서울시는 "어린이·노인과 폐질환이나 심장질환자는 실외활동을 자제하고 일반인도 장시간 외출을 피해달라"며 "부득이 외출 할 경우 황사보호마스크를 착용하는 것이 좋다"고 당부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