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이사장 최경수) 유가증권시장본부는 오는 6일 제주항공의 주권을 상장한다고 4일 밝혔다.

제주항공은 2005년에 설립된 저비용항공사(Low Cost Carrier)로, 정기 항공 운송업을 영위하고 있다.

에이케이홀딩스와 특수관계인이 이 회사의 지분 67.5%를 보유하고 있으며 지난해 매출액과 순이익은 각각 5106억원과 320억원을 기록했다.

제주항공 주권의 시초가는 상장일 오전 8~9시에 공모가격(3만원)의 90~200% 사이에서 호가를 접수, 매도호가와 매수호가가 합치되는 가격으로 결정된다. 이 시초가를 기준으로 상하 30%의 가격제한폭이 적용될 예정이다.

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