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는 4일 SK텔레콤 분할신설법인(가칭 SK하이닉스홀딩스)과 합병 추진에 대한 사실여부를 묻는 조회공시 답변에서 "사실 무근"이라고 밝혔다.

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