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성파 간부 결혼식 참석 연예인 손지창·김민종…무슨 관계? '발칵'

칠성파 결혼식 손지창 김민종 참석 /한경DB

칠성파 결혼식 손지창 김민종 참석

칠성파 간부의 결혼식에 배우 김민종과 손지창이 참석한 것으로 드러났다.

더팩트는 3일 김민종과 손지창이 지인의 부탁에 의해 부득이하게 이 결혼식에 참석했다고 단독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김민종은 축가를, 손지창은 사회를 본 것으로 알려졌다.
양측은 "결혼식 참석으로 엉뚱한 오해가 있지 않을까 조심스러웠다. 사실은 아무 관계가 없고 지인의 부탁에 의해 참석하게 된 것"이라고 털어놨다.

3일 송파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5시쯤 서울 송파구 잠실동 소재의 한 호텔에서 부산 기반의 유명 폭력조직인 칠성파의 행동대장 권모(56)씨가 결혼식을 올렸다.

권 씨는 영화 ‘친구’의 실제 모델인 조직원 정모 씨와 함께 곽경택 감독을 협박해 징역 3년을 선고받은 인물이다.

이날 결혼식에는 칠성파 조직원 90여명을 비롯해 다른 폭력조직 간부 등 총 250여명의 하객이 참석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