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성파 결혼식 / 사진 = MBN 방송 캡처

칠성파 간부 결혼식

서울 도심에서 폭력조직 칠성파 간부의 결혼식이 열려 경찰 인력이 대거 배치되는 상황이 벌어졌다.

3일 송파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5시쯤 서울 송파구 잠실동 소재의 한 호텔에서 부산 기반의 유명 폭력조직인 칠성파의 행동대장 권모(56)씨가 결혼식을 올렸다.

이날 결혼식에 참석한 유명 탤런트 S씨는 "신랑이랑 어떤 관계냐"는 질문에 "옛날부터 아는 형님"이라고 답했다. 이어 "어떤 분인지 아시죠"라고 재차 묻자 "저는 잘 모른다. 그냥 옛날부터 아는 형님이다"라고 답했다.

경찰은 만약의 사태에 대비해 결혼식이 끝난 오후 8시쯤까지 60여명의 경찰 인력을 인근에 배치했고, 특이사항이 있거나 주변에 공포심을 조장하는 행위가 있을 경우 즉시 대처하도록 대비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