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승헌 유역비 / 사진=송승헌 웨이보

송승헌 유역비

송승헌이 유역비와 결혼을 암시하는 메시지를 던져 화제다.

시나 연예, 국제 온라인 등 중국 매체는 1일 배우 송승헌(39)이 지난 달 31일 타이완 타이베이(臺北)에서 가진 팬미팅에서 빨리 아빠가 되고 싶다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송승헌의 이번 타이베이 팬미팅은 유역비와의 열애가 공개된 후 처음 타이완을 찾아 이뤄진 것이라고 현지 매체는 의미를 부여했으며 2천 여명의 팬들이 미팅장에 몰렸다고 전했다.
송승헌은 팬미팅에서 "빨리 좋은 아빠가 되고 싶습니다"라고 밝혔으며 이는 유역비와의 결혼이 임박했음을 예고한 발언이 아니겠느냐고 시나 연예 등에서 보도했다.

송승헌은 등장과 함께 글렌 메데이로스의 'Nothing gonna change my love for you'를 열창해 "오빠!" 함성이 쏟아지기도 했으며 이는 유역비와 열애 사실 공개 이후도 송승헌의 인기가 시들지 않았다는 사실을 보여준 것이라고 현지 매체에서 전했다.

이에 네티즌들은 "송승헌 유역비, 결혼했으면", "송승헌 유역비, 2세 비주얼 최고일듯", "송승헌, 유역비랑 빨리 결혼하고 싶구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