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벨기에 장예원 이승우 한국 벨기에 장예원 이승우/사진=장예원 인스타그램

한국 벨기에 장예원 이승우

이승우(바르셀로나)와 장예원 아나운서가 게재한 SNS 댓글이 네티즌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장예원은 지난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파이팅! 누나가 지켜보고 있다! 29일 목요일 아침 8시 스브스 라이브"라는 글과 함께 U-17 한국 대표팀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에 이승우는 "누나가 지켜보는데 당연 이겨야지. 고마워 예누. 예누 칠레로 보내줘람 우승하게"라고 댓글을 남겼다.

한편 한편 최진철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29일(현지시각) 칠레 라 세레나에서 열린 2015 FIFA 칠레 U-17 월드컵 벨기에와의 16강전에서 2-0으로 패했고, 이승우는 패널티킥을 실축해 아쉬움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