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드래곤 태연 지드래곤 태연 / 사진 = 한경DB

지드래곤 태연

그룹 빅뱅의 멤버 지드래곤(27)과 소녀시대 태연(26)의 열애설 찌라시가 돌고 있는 가운데 소속사 측이 입장을 밝혔다.

29일 뉴스엔에 따르면 태연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이날 "근거없는 이야기다. 소설같은 허구"라는 입장을 보였다.

이 관계자는 "찌라시는 거론할 가치가 없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최근 SNS에는 지드래곤과 태연이 열애 중이라는 소문이 퍼져나가고 있어 화제가 된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