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리 최자 설리 최자/사진=개코 부인 김수미 인스타그램 캡쳐

설리 최자

다이나믹듀오 멤버 최자와 공개 열애 중인 설리의 SNS 댓글에 뒤늦게 관심이 집중됐다.

개코의 아내인 김수미 인스타그램에는 최근 "최자 삼촌 손을 꼭잡고 식사중임 #우리끼리 놀기 전에 맘마주기"이라는 말과 함께 사진 한장이 게재됐다.

올라온 사진 속에는 개코와 다이나믹듀오 멤버 최자의 모습이 함께 담겨있다.
이에 설리는 “예쁘다 예쁘다 예쁘다 셋 다 예쁘다”라는 댓글을 달았고, 김수미씨는 “네가 사진 잘 찍었네”라고 응수했다.

또한 연이어 "새벽3시 반 우리집 앞에 1차2차 음식 다지나가고 3차 주전부리 냠냠 #태이 기상시간인 7시에 강제기상 #숙취와 피로가 공존 하는 상태임"이라는 말과 함께 김수미가 술병과 안주가 가득한 식탁 사진을 올리자 이를 본 설리는 "끝없이 집어 먹었던 나의손"이라는 댓글을 달았다.

그러자 김수미씨는 "복스러워 너무좋아 이제울지마"라는 댓글을 달았고, 설리는 "앗 창피해 자주 보게 될 거에요"라고 답글을 남겨 눈길을 끌었다.

한편 설리와 열애 중인 최자는 지난 27일 '슈가맨'에 출연해 연애편지 같은 노래 가사를 공개해 화제가 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