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크릿 메세지 최승현 시크릿 메세지 최승현 / 사진 = 변성현 기자

시크릿 메세지 최승현

빅뱅 최승현이 연애 경험을 언급해 화제다.

28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 호텔에서 웹드라마 '시크릿 메세지'의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최승현은 "연예 활동을 하면서 생각보다 연애를 안 했다. 10년 동안 세 번도 안했다"고 털어놨다.

그가 연기하는 우현 캐릭터에 대해 "내가 표현하면 정말 재밌게 표현할 수 있을 거라 생각했다. 얼굴이 보이지 않는 남녀가 서로에게 애정을 느끼는 과정이 자극적이고 이입이 잘 됐다"고 말했다.

한편 서로 다른 삶을 살던 한국남자 우현(최승현 분)과 일본여자 하루카(우에노 주리 분) 두 남녀가 각기 다른 사랑의 아픔을 극복하고 새로운 사랑을 찾아가는 과정과 이야기를 그리는 '시크릿 메세지'는 오는 11월2일 첫 공개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