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변성현 기자 ] 배우 손담비가 28일 오후 서울 압구정동 갤러리아 백화점에서 열린 '갤러리아 펫부티크' 리오프닝 행사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갤러리아 펫부티크'는 2012년 처음 선보인 최고급 펫 용품 숍으로 찾아오는 고객과 반려동물에게 차별화된 상품과 서비스를 통해 만족과 행복감을 주는 것에 중점을 둔 매장이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