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방송화면/김하늘

배우 김하늘이 결혼 소식을 알렸다.

김하늘 소속사 SM C&C 측은 23일 배우 김하늘이 내년 3월 19일 결혼식을 올린다는 사실을 밝혔다.

김하늘과 예비 신랑은 김하늘 소속사 관계자의 소개로 만나 인연을 맺게 된 것으로 전해졌다.

김하늘 소속사 측은 김하늘의 결혼 소식과 관련해 "김하늘과 예비신랑은 결혼식장과 제반사항 등 세부적 일정을 논의하며 행복한 고민을 거듭하고 있다”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김하늘의 결혼 소식에 누리꾼들은 "김하늘 결혼 대박" "김하늘 할 때 됐지" "김하늘 이제 하는구나" "김하늘 축하합니다" "김하늘 아직도 이쁘네" "김하늘 연하라니"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