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박영식 사장

[ 김하나 기자 ]대우건설 박영식 사장이 건설기술 R&D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한국건설경영협회가 주관하고 국회의장이 수여하는 ‘건설기술 R&D 경영인상’을 23일 수상했다.

건설기술 R&D 경영인상은 한국건설경영협회에서 건설산업의 기술경쟁력 제고와 이미지 개선을 위해 매년 개최해 오고 있는 ‘건설기술연구 우수사례 발표회’의 확대 행사다. 건설기술 R&D 활성화를 위해 크게 기여한 경영인에 대해 수여하는 상으로 올해 박영식 사장이 첫 수상자로 선정됐다.

대우건설은 최근 업계 최초로 코스트 센터(Cost Center)에서 프로핏 센터(Profit Center)로 변화를 줬다. 이를 통해 기업부설 연구소의 한계를 극복하고 미래성장 동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연구 조직을 재정립했다. 지난 지난 7월에는 ‘IR52 장영실 기술혁신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