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덕배 아내 고소 조덕배 아내 고소 / 사진 = YTN 방송 캡처

조덕배 아내 고소

가수 조덕배(56)가 이혼 소송 중인 아내를 상대로 형사 고소를 했다.

23일 한 매체는 조덕배가 지난 7월 서울 성동경찰서에 자신의 재산을 빼돌리려 사문서를 위조한 아내 최모(47) 씨를 처벌해달라며 고소장을 제출했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조덕배는 아내 최씨가 자신의 창작물에 대한 저작권료 및 음원 사용료를 챙기기 위해 위임장을 날조, 남몰래 명의를 변경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 사건은 현재 서울동부지검으로 송치된 상태다.

앞서 지난해 12월 최씨는 조덕배를 상대로 "가장으로서 남편의 의무를 다하지 못했다"며 이혼 소송을 제기했다. 당시 조덕배는 대마초 흡연 혐의로 구속된 상태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