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미세먼지 주의보' 해제됐다더니 여전히…현재 상태는?

초미세먼지 주의보 / 사진=방송화면 캡쳐

초미세먼지 주의보

초미세먼지 주의보가 해제됐지만 서울은 여전히 뿌옇다.

초미세먼지(PM-2.5) 주의보가 21일 오후 3시 서울에 발령된 지 12시간 만인 22일 오전 3시에 해제됐다.

초미세먼지 농도는 전날 서울의 종로 등 일부 지역에서 100㎛/㎥을 넘어섰다. 보통 수치가 51 이상이면 '나쁨', 101 이상이면 '매우 나쁨' 등급으로 나눠진다.

서울시는 "초미세먼지 주의보는 해제됐지만 등급은 여전히 '나쁨'으로 예보돼있어 지속적으로 건강에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