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DB대우증권(9,39040 -0.42%)은 아이에프에이(iFA)와 판매채널 확대를 위한 업무 제휴를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제휴로 대우증권은 iFA와 함께 고객 유치 세미나, 상품개발 추진 등 공동마케팅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 iFA 자문사 설립시 필요한 제반사항에 대해 지원할 계획이다.

유동식 대우증권 스마트금융본부장은 "최근 비대면계좌개설, 개인종합자산관리계좌(ISA)제도 도입 등 급변하는 금융환경에서 신규 고객확보가 쉽지 않은 상황"이라며 "이번 업무 제휴를 통해 KDB대우증권은 iFA를 통해 다양한 고객층을 확보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iFA는 2007년 설립된 보험대리점(GA)으로 현재 1000명의 재무상담사와 6만2000명의 고객이 있다. 향후 자문사 설립과 자체 금융상품도 출시할 계획이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