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즈 민경훈 /한경DB

버즈 민경훈

밴드 버즈가 신곡을 발표해 화제인 가운데, 멤버 민경훈의 발언이 다시금 눈길을 끌고 있다.

과거 SBS 파워 FM '김창렬의 올드스쿨'에 출연한 버즈 민경훈은 "베이스를 맡은 신준기 형이 결혼을 하니 연애가 하고 싶어졌다"고 말했다.

DJ김창렬이 이상형을 묻자 "나를 이해해줄 수 있는 사람과 자기 일을 열심히 하는 사람이 좋다"며 "외모적인 면에서는 김소은이 매력있더라"고 털어놨다.

한편 버즈는 20일 싱글 앨범 'Forever Love'를 공개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