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주원 / 사진=tvM '현장토크쇼 택시' 방송화면 캡처

‘현장 토크쇼 택시’ 주원

‘컬투쇼’ 주원이 화제인 가운데, 그가 과거 출연한 방송에서 했던 발언이 주목받고 있다.

지난 2013년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 출연한 주원은 “고등학교 때 별명이 강동원이었다. 영화 ‘늑대의 유혹’이 한창 유명했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주원은 “강동원 선배님이 인기가 좋으셔서 덕을 많이 봤다”며 “‘제빵왕 김탁구’를 할 때는 빅뱅의 탑과 닮았다는 이야기도 듣고, 그런 말을 들을 때마다 팬분들께 죄송하다”고 밝혔다.

주원 강동원 닮은꼴 소식에 누리꾼들은 “컬투쇼 주원, 잘생겼다”, “컬투쇼 주원, 대박”, “컬투쇼 주원, 짱”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주원은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