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년 만에 정규 11집 '아이엠 앤 아이엠(I am/&I am)'으로 레전드의 귀환을 알린 신승훈이 미모의 여배우와 듀엣을 예고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신승훈의 소속사 도로시컴퍼니는 오늘(19일) 오전, 공식 페이스북에 "D-10 신승훈X???, 힌트는 여배우, 충무로 핫배우"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신승훈과 베일에 가려진 여자 실루엣이 등장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특히, 충무로 핫 배우라는 힌트와 함께 신승훈의 듀엣 파트너 정체에 대한 궁금증이 고조되고 있는 상황이다.
실제 많은 팬들이 다양한 여배우의 이름을 거론하는 추측 글을 게재하며 신승훈의 컴백에 기대감을 표하고 있다.

신승훈이 듀엣곡을 발표한 것은 2004년 정규 9집 'Ninth Reply'의 수록된 '시애틀의 잠 못 이루는 밤'에서 뮤지컬배우 김선경과 함께한 후 무려 11년만이다.

그 동안 채시라, 이하나, 김정은, 아이유, 소녀시대 서현 등 수많은 여성 파트너와 듀엣 무대로 케미를 보여줬지만 앨범을 통한 정식 음원이 공개되는 것은 오랜만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