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159,5004,500 -2.74%)는 15일 CJ그룹이 코웨이(90,200500 -0.55%) 인수와 관련해 예비입찰에 참여했다고 공시했다. 그러나 현재까지 결정된 바는 없다고 부연했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