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MBC 제공

배우 이민호가 배슬기와 함께 19금 영화 촬영 도중 생긴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최근 녹화를 진행한 MBC '라디오스타'에는 황재근 빅토리아 이민호 김희정이 출연했다.

이날 이민호는 "액션신 욕심이 있다"며 작품에서 액션신을 직접 한다고 밝혔다. 또 생각지도 못한 19금 습관까지 공개한 것. 그는 배우 배슬기와 함께 19금 영화를 찍었다고 밝힌 뒤 "저도 모르게 손이 움직였나 봐요"라며 자신의 행동에 배슬기가 화들짝 놀랐던 그날의 상황을 이야기했고 스튜디오는 발칵 뒤집혔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민호가 출연하는 '라디오스타'는 오는 14일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