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을-아치아라의 비밀' 이열음 / 사진=이열음 인스타그램

‘마을-아치아라의 비밀’ 이열음

‘마을-아치아라의 비밀’이 화제인 가운데, 출연배우 이열음의 촬영 사진이 주목받고 있다.

이열음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마을 촬영ㅎㅎㅎㅎ”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이열음은 극 중 가영역에 맞는 교복을 입고 앉아있다.

다리를 쭉 펴고 고개를 갸우뚱 하며 귀여운 포즈를 취하고 있다.
특히 이열음의 작은 얼굴과 날씬한 몸매가 눈에 띈다.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마을-아치아라의 비밀’, 본방사수”, “‘마을-아치아라의 비밀’, 기대중”, “‘마을-아치아라의 비밀’, 짱”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열음은 ‘마을-아치아라의 비밀’에서 여고생 가영역을 맡아 열연중이다. 가영은 고3, 경순의 딸로 낮에는 짧은 교복치마를 입고 학교에 가서 수업은 땡땡이 치고, 밤에는 진한 화장을 한 채 읍내 클럽에 가는 게 일과인 학생이다.

막연히 아이돌 가수를 꿈꾸며 계획없이 하루 하루를 살아간다.

한편 이열음이 출연하는 ‘마을-아치아라의 비밀’은 평화로운 마을에 암매장된 시체가 발견되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드라마로, 매주 수, 목 밤 10시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