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장기하 / 사진=SBS 라디오 파워FM ‘장기하의 대단한 라디오’

아이유 장기하

가수 아이유와 장기하가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8일 아이유는 팬카페에 “만난 지는 2년 가까이 돼 가요. 라디오에서 처음 만났고, 제가 첫눈에 반했습니다”라며 장기하와의 열애를 인정했다. 이어 “조금 더 좋은 방법으로 여러분에게 전할 수 있는 방법이 뭐가 있을까 고민했는데 디스패치에게 선수를 뺏겼네요.”라며 아쉬움을 토로했다.

또한 장기하도 “아이유씨는 저에게는 아주 고맙고 소중한 사람이에요. 힘들 때 가장 큰 의지가 되어주는 마음 따뜻한 벗이고 살아가는 데 있어서나 음악을 하는 데 있어서나 배울 게 정말 정말 많은 친구지요.”라며 자필편지로 열애사실을 밝혔다.
한편, 아이유와 장기하의 첫 맛남도 새삼 주목받고 있다.

장기하와 아이유는 지난 2013년 10월 23일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장기하의 대단한 라디오’에서 DJ와 게스트로 첫 만남을 가졌다.

당시 방송에서 아이유는 “원래 말을 잘하는데 이상하게 오늘은 말을 못했다”고 말했다. 이어 “좋아하는 음악, 가수가 되게 비슷해서 음악 나가는 사이에 코린 베일리 래 얘기를 너무 많이 해서 정작 말을 해야 할 시간에 말을 못하는 상황이 됐다”라며 두 사람의 음악적 취향이 비슷함을 드러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