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이사장 최경수)는 럭스피아(지정자문인 신한금융투자)의 코넥스시장 신규 상장신청서를 8일 접수했다고 밝혔다.

거래소는 약 2주간 상장심사(제출한 상장적격성보고서 검토 및 현지심사)를 거쳐 상장승인 여부를 결정하게 된다.

럭스피아는 LED패키지 모듈 전문기업으로, 지난해 매출액과 순이익이 각각 101억2100만원과 5억2300만원을 기록했다.

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