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아중이 유준상이 기획한 음원에 참여했다.

김아중은 유준상이 기획한 '곽태훈 부반장의 Limited edition'프로젝트에 참여했다. 유준상과 작곡가 곽태훈이 오직 김아중을 위해 만든 곡의 보컬을 김아중이 맡아 프로젝트가 성사됐다.

김아중이 부른 'Lonely night'은 고독함과 따뜻함이 느껴지는 가사와 멜로디를 담고 있다. 가이드 녹음부터 전 녹음 과정에 성실히 참여한 김아중의 노래 실력과 감성에 모두 감탄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배우들과 호흡하는 음악 프로젝트를 이어가고 싶다는 유준상의 뜻을 김아중이 감사히 받아들였다. 선후배간의 우정이 돋보였다"고 덧붙였다.

유준상과 김아중 그리고 작곡가 곽태훈의 가을 감성이 녹아 든 'Lonely night'은 오는 8일 정오에 음원 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