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종국 이혼 송종국 이혼 / 사진 = W코리아 화보

송종국 이혼

송종국 박잎선 부부의 이혼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과거 박잎선의 발언이 다시금 눈길을 끌고 있다.

박잎선은 MBC '기분좋은 날'에 출연해 송종국이 MBC '댄싱위드더스타'에 출연할 당시를 언급했다.

박잎선은 "'댄싱위드더스타'에 출연할 당시 파트너였던 이지은을 새벽 한 시에 집에 데려다주고 왔다. 이것도 나한테 먼저 얘기한 게 아니라 다른 얘기를 하다가 발각이 된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당황한 송종국은 "'댄싱위드더스타'를 3개월간 했다. 우리는 스케줄 때문에 짬짬이 연습을 해야 했다. 항상 연습이 끝나면 새벽 두시나 세시였는데, 날 위해 시간을 빼준 파트너에 너무 미안하기도 하고 위험하기도 해서 데려다준 것"이라고 해명했다.

한편 6일 박잎선은 최근 법원에 이혼 서류를 접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